HOME | 핫이슈(Hot Issue)| 투자/재테크 | 생활Tip | 힐링/여행 | 건강/다이어트 | 요리/cook | 뷰티/패션 | 영어공부 | T/V/동/영/상






▷ 핫이슈(Hot Issue) ◁
작성일 2021-08-04 (수) 20:45
ㆍ추천: 0  
등산 취미 42세 英 남성 코로나로 4주만에 사망.."백신 맞을 걸"




(런던=연합뉴스) 최윤정 특파원 = 등산과 보디빌딩이 취미인 건강한 

42세 영국 남성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4주 만에 사망하며 

백신을 맞지 않은 것을 후회한 것으로 알려졌다.

존 아이어즈씨는 코로나19 양성 판정 후 4주 만인 지난달 말에 숨졌다.

웨일스 지역에 등산과 야영을 다녀오고 한 달 만이기도 하다.

데일리 메일과 가디언 등 영국 언론들은 4일(현지시간) 아이어즈씨의 쌍둥이 형제인

 제니 맥칸씨를 인용해서 그의 사연을 대거 다뤘다.

아이어즈씨는 맥칸씨가 "내가 아는 가장 몸이 좋고 건강한 사람"이라고 

말할 정도였지만 코로나19로 집중치료를 받다가 사망했다.

맥칸씨는 "그는 인공호흡기를 달기 전에 의사에게 '백신을 맞을 걸 그랬다. 

말을 들을 걸 그랬다'고 고백했다"고 전했다.

맥칸씨는 소셜미디어에 "그는 코로나19에 걸려도 괜찮을 거라고 생각했다. 

가볍게 앓고 지나갈 것으로 생각했고 몸에 백신을 주입하고 싶지 않아 했다. 

우린 최근에 이걸로 말다툼을 했다"고 말했다.

그는 아이어즈씨가 19세 딸과 다른 가족들을 남기고 떠났다면서 

일어나지 않았어야 할 비극이라고 말했다.

맥칸씨는 아이어즈씨의 사망 소식을 공유하자 백신 반대주의자들이

 "정부에서 돈을 받았다"는 허위 주장을 하면서 소셜 미디어에서 집중 공격을 해왔다고 말했다.



[존 아이어즈 페이스북 갈무리. 재판매 및 DB 금지]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일 추천
1398 미국 공무원 12년차가 알려주는 "미국에서 공무원 어떻게 될까?"  2020-02-17 11
1397 서예지 성형 전  2020-06-21 10
1396 마스크 가능 구매 싸이트  2020-02-26 10
1395 드디어 온다 '킹덤2'  2020-02-18 10
1394 양준일 라스에 출연 ~  2020-02-18 10
1393 "김혜리, 일면식도 없는 미혼부 아기 돌바줘"…뒤늦게 알려진 선행  2021-01-29 9
1392 방송중 갑자기 `눈 찢기` 포즈…伊 유명 MC 인종차별 논란  2021-04-14 8
1391 변기잡고 토하던 백혈병 동생과 등 쓰다듬던 누나 그후..  2021-10-05 1
1390 반크, "韓 DNA에 예술성 없다" 바이올린 거장 비판 캠페인  2021-07-15 1
1389 영국 고급 주거단지 10층 건물에 걸쳐있는 투명 수영장  2021-05-01 1
1388 올림픽 메달 따도 인종차별 면제 안돼" 스노보드 챔피언 클로이 김 힘든 고백  2021-04-02 1
1387 이효리, 성유리 지목으로 '덕분에 챌린지' 동참…  2020-06-11 1
1386 “문재인 구속” 백악관 청원…  2020-05-26 1
1385 소지섭, 오늘(7일) 조은정과 혼인신고, 법적부부됐다  2020-04-06 1
1384 20번 빨아도 성능 그대로인 '나노 마스크'  2020-03-16 1
1383 중국에서 '격리'된 한국인이 받는 대우  2020-02-26 1
1382 25일 기준 한국인 입국 금지, 제한 조치 현황  2020-02-25 1
1381 "중국인 유학생 청와대 견학시켜주세요" 국민청원 등장  2020-02-23 1
1380 박명수, 청각장애 아동 수술비+치료비 지원  2020-02-19 1
1379 "이제 다시 열심히 식단을 시작해볼까"  2020-02-18 1
1378 김남길이 '집사부일체' 출연료를 전액 기부  2020-02-15 1
1377 니콜라스 케이지, 30살 연하 일본인 아내와 얼굴 맞대고 잡지표지 장식  2021-10-23 0
1376 첫회부터 반전 쏟아낸 김은희 신작 `지리산` 9.1% 출발  2021-10-23 0
1375 질투에 눈멀어 전여자친구와 그녀의 새 파트너 찾아가 총격한 뉴욕 여경찰  2021-10-14 0
1374 손담비, 혼자사는 거 맞아? 으리으리한 한강뷰家‥완전 성공했네!  2021-10-14 0
1373 "외제차 할부금 갚으려고" 여친 사망보험금 노리고 `살인계획` 짠 10대 일당 구속  2021-10-12 0
1372 `음주운전 3번` 배우 윤제문, KBS `연모` 등장→누리꾼 "공영방송 맞나?"  2021-10-11 0
1371 송중기, 오늘(12일) `재벌집 막내아들` 대본리딩…반가운 `열일`  2021-10-11 0
1370 “깔끔한 이정재 못 알아볼 뻔”…팰런쇼 출연에 美 반응  2021-10-09 0
1369 `오징어 게임` 특수에 폭리 취하는 인사동 논란..`달고나 1개에 7,000원?`  2021-10-05 0
1368 치매부인 살해후자살 80대, 유서 `내가 데려간다`  2021-09-15 0
1367 `16kg 감량` 홍현희, 다이어트 보람있네…시父 "정말 이쁘다"  2021-08-31 0
1366 `암 투병` 최성봉 "병원 갈 때마다 500만원 ↑…하루에 약 45알"  2021-08-24 0
1365 "푼돈에 美안전 걸어" 백신접종 카드 빼돌려 판 약사 중형 위기  2021-08-18 0
1364 59세 주성치, 17세 소녀와 열애설.."요트 데이트"  2021-08-17 0
1363 미국서 밀린 집세 다툼이 총격 사건으로…2명 숨지고 1명 부상  2021-08-10 0
1362 요즘 사춘기를 겪으며 달라졌다는 윤후 근황.jpg  2021-08-10 0
1361 윤계상, 5세 연하 뷰티 사업가와 결혼  2021-08-10 0
1360 67세 킴 베이싱어 최근  2021-08-10 0
1359 쿠오모 사임으로 뉴욕주 최초의 여성 주지사되는 호철 부지사자  2021-08-10 0
12345678910,,,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