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미국/월드이슈 | 투자/재테크 | 생활Tip | 힐링/여행 | 건강/다이어트 | 홈/푸드 | 뷰티/패션 | 영어공부 | TV/동영상






▷ 미국/월드이슈 ◁
작성일 2020-01-12 (일) 10:10
ㆍ추천: 0  
[단독]필리핀 마닐라 유명 관광지 인근 한인 거주지역 따알 화산 폭발…위험수준 4단계 격상




[단독]필리핀 마닐라 유명 관광지 인근 한인 거주지역에서 화산 폭발(5보) 사진=최신 필리핀 강원도민회 사무총장 제보

화산재 20여 km 날아가…주 분화구 출입 전면 통제, 항공편 전면 취소

12일 필리핀 따가이따이 마닐라 유명 관광지 인근 한인이 상당수 거주하는 지역에서 화산이 폭발했다.

[단독]필리핀 마닐라 유명 관광지 인근 한인 거주지역에서 화산 폭발(5보) 사진=최신 필리핀 강원도민회 사무총장 제보

필리핀 화산연구소(phivolcs)에 따르면 이날 오전 3시 35분(현지 시간) 따알 화산에서 1차 지진이 발생했다. 오전 10시 43분 2차 지진에 이어 오후 1시30분께 따알 화산 주 분화구 5군데서 깃털모양의 분출이 시작돼 100여m의 연기를 생성하는 증기폭발로 확대됐고, 오후 2시 3차 지진이 발생했다.

필리핀 지진화산연구소(PHIVOLCS)는 계속되는 화산 분화로 인해 10~15km 높이의 증기가 가득한 테프라 기둥이 생성되고 퀘존 시티 북쪽까지 화산재 낙하가 이어지고 있어 화산 경보를 3단계(위험수준의 분화 가능성 증가)에서 4단계(위험 수준 분화 임박)로 격상했다.

[단독]필리핀 마닐라 유명 관광지 인근 한인 거주지역에서 화산 폭발(5보) 사진=최신 필리핀 강원도민회 사무총장 제보

당국은 따알 화산 주 분화구 반경 14km 이내에 있는 따알 화산섬과 기타 대피지역 출입을 전면 통제하는 등 긴급 대피령을 내렸다.

대사관측 확인 결과 한인과 관광객들의 인명피해는 아직 접수된 것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으나 화산재가 20여 km 떨어진 차량에 까지 날아가 뒤덮이는 등 재산 피해가 발생한 것으로 보인다.

[단독]필리핀 마닐라 유명 관광지 인근 한인 거주지역에서 화산 폭발(5보) 사진=최신 필리핀 강원도민회 사무총장 제보

또 화산재로 인해 오후 6시 이후 필리핀 마닐라 국제항공(NAIA)의 
모든 항공편이 취소됐다.

따알 화산폭발은 세계에서 가장 작은 활화산이며 
1977년 마지막 분화이후 43년 만이다.

주 필리핀 한국대사관 관계자는 "따알화산 주 분화구를 방문하는 
우리국민들은 즉시 안전한 지역으로 대피하고 분화구 인접지역에 
거주하는 교민들은 필리핀 정부의 대피경고를 예의주시해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일 추천
108 폭행으로 체포되었던 불법 이민자, 뉴욕의 ‘sanctuary’ 정책으로 풀려난 후, 92세 여성 성폭행 살인 2020-01-18 0
107 FBI, 폭력적인 백인 우월 주의자와 연관된 3명의 남성 체포   2020-01-17 0
106 남편에게 몰래 독극물을 먹여 살해 후 25년형을 받은 여성   2020-01-17 0
105 중국 우환에서 두번째 사망자 발생 2020-01-17 0
104 병원 응급실에서 치료를 기다리다 사망한 여성  2020-01-17 0
103 세계에서 마지막으로 남은 "공룡 나무(Wollemi pine)" 숲을 구한 호주 소방관들  2020-01-16 0
102 납치 후 극적으로 구출된 '11세 소녀'  2020-01-16 0
101 폭설로 뒤덮힌 워싱턴 주 서부지역  2020-01-16 0
100 미국서 보랏빛으로 물든 하늘 포착…대마 재배용 조명 탓?  2020-01-16 0
99 사람이 준 물 먹다가…산불서 살아남은 코알라의 안타까운 죽음  2020-01-16 0
98 산 채로 동물 해부ㆍ실험 日유튜버… “731부대 떠올라” 학대 논란  2020-01-16 0
97 루이뷔통, 사상 두번째로 큰 다이아 원석 매입…직접 봤더니  2020-01-16 0
96 사람들에게 '햄버거 소통'하는 앤드류 양  2020-01-15 0
95 인도 병원 수술실서 개떼 습격으로 신생아 사망  2020-01-15 0
94 이탈리아 법원 "지나친 휴대전화 사용이 암 유발" 연관성 인정 2020-01-15 0
93 "반값에도 안사네···" 멕시코 초호화 대통령기 안팔려 다시 고국行  2020-01-15 0
92 65년 해로한 美 잉꼬부부 같은 날 손잡고 천국으로  2020-01-15 0
91 LAX에 비상착륙하던 비행기 초등학교에 연료 쏟아  2020-01-15 0
90 ‘아동 성폭행·살해’ 멕시코 용의자, 주민들에 산채로 화형당해  2020-01-14 0
89 中 버스정류장 앞 도로 '푹' 내려앉아...최소 6명 사망  2020-01-14 0
88 ‘셀카가 뭐길래’…절벽서 사진 찍던 英 모델 추락사  2020-01-13 0
87 BBC에서 취재한 소림 마스터가 되기 위한 최종 테스트  2020-01-13 0
86 버니 샌더스 : 여자는 이길 수 없어!  2020-01-13 0
85 호주 산불 지역에 내린 '당근 비'  2020-01-13 0
84 파리 빌딩 올라가는 '프랑스 스파이더맨'  2020-01-13 0
83 필리핀 화산에서 잡힌 '화산 번개 폭풍'  2020-01-13 0
82 2020 미국 대선, 새로운 설문조사서 버니 샌더스 1위  2020-01-13 0
81 이란 이라크 바그다드 인근 공군부대에 로켓 공격  2020-01-13 0
80 알라스카 야생에서 20일만에 구출된 남자  2020-01-13 0
79 진정한 하의 실종!! 노 팬츠 데이 “No Pants” BART Ride Day on Sunday, Jan. 12, 2020  2020-01-13 0
78 한국계 조니 김, 1600대 1 뚫고 ‘화성 탐사 우주인’ 발탁  2020-01-13 0
77 [단독]필리핀 마닐라 유명 관광지 인근 한인 거주지역 따알 화산 폭발…위험수준 4단계 격상  2020-01-12 0
76 미국 2020 대선, 민주당 첫 토론회에 초대된 6명의 후보  2020-01-12 0
75 '장기기증자'를 대하는 미국 병원의 자세  2020-01-11 0
74 미국 군함에 접근한 러시아 군함  2020-01-11 0
73 택배 패키지 도난을 막는 방법  2020-01-11 0
72 시카코, 사람 공격한 코요테 '사살'  2020-01-10 0
71 BTS에 빠져 성형까지한 영국남자, ‘지민 입간판’과 결혼  2020-01-10 0
70 그림 한 점에 수천 만원…7살 ‘어린이 피카소’ 화제  2020-01-10 0
69 피부 화상 트러블 발견, Yes to 브랜드 마스크팩 리콜  2020-01-10 0
1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