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핫이슈(Hot Issue)| 투자/재테크 | 생활Tip | 힐링/여행 | 건강/다이어트 | 요리/cook | 뷰티/패션 | 영어공부 | T/V/동/영/상






▷ 핫이슈(Hot Issue) ◁
작성일 2021-02-22 (월) 22:18
ㆍ추천: 0  
추신수 전격 국내 복귀, 신세계와 연봉 27억원 계약




추추 트레인' 추신수(39)가 신세계호를 타고 인천에 상륙한다.

신세계그룹은 메이저리그 자유계약선수 신분인 추신수 선수와 연봉 27억원에 
입단 계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추신수가 연봉 가운데 10억원을 사회공헌활동에 사용하기로 했다. 
구체적인 사회공헌활동 계획은 구단과 협의하기로 했다.

SK 와이번스는 지난 2007년 4월 2일에 열린 해외파 특별지명에서 추신수 선수를 
1순위로 지명한 바 있으며, SK 와이번스를 인수하는 신세계그룹은 신세계 야구팀 1호 선수로 
추신수 선수를 영입하는 데에 성공했다.

신세계그룹은 야구단 인수를 결정한 직후부터 추신수의 영입을 원하는 
인천 야구팬들의 목소리에 귀 기울여 왔으며, 야구단을 통해 영입을 적극적으로 추진한 결과, 
최종 입단 계약을 체결하게 됐다고 밝혔다.

신세계그룹은 추신수가 16년 동안 메이저리그 선수 생활을 통해 보여준 
성공적인 커리어와 성실함 그리고 꾸준함에 주목했다. 
여기에 팀 내 리더십, 동료들의 평판, 지속적인 기부활동 등 그라운드 안팎에서 보여준 
코리안 빅리거의 품격을 높게 평가했다.

신세계그룹은 추신수의 영입으로 프로야구 팬들에게 더 재미있는 경기를 
선보일 수 있게 된 것은 물론, 명문 구단의 명성을 되찾는 데에도 큰 보탬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앞으로도 인천 야구 발전을 위해 투자를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추신수에 대한 관심은 지난 2007년 해외파 특별지명 직후, 
당시 SK 와이번스 단장이던 민경삼 대표이사가 추신수를 미국에서 만난 이후 계속 이어져왔다.

신세계그룹은 올해 1월, 야구단 인수를 결정한 직후, 추신수 측에 꼭 같이 하고 싶다는 
의사를 수 차례에 걸쳐 전달하는 등 관심을 표명했으며, 
지난 주부터 야구단을 통해 본격적인 협상을 진행했다.

추신수 역시 메이저리그에서 좋은 조건을 제시 받았지만, 
KBO리그에서 뛰고 싶은 열망이 강한 덕분에 신세계그룹의 제안을 
수락한 것으로 알고 있다고 덧붙였다.

부산고를 졸업 후 지난 2001년 미국에 진출한 추신수는 시애틀 매리너스, 
클리블랜드 인디언스, 신시네티 레즈, 텍사스 레인저스 등을 거치며 
메이저리그에서 화려한 경력을 쌓았다.

메이저리그 통산 1,652경기에 출전해 타율 .275, 1,671안타, 218홈런, 782타점, 
961득점, 157도루를 기록하는 등 메이저리그에서 정상급 활약을 펼쳤다.

아시아 출신 선수 최초 3할-20홈런-20도루(2009년), 아시아 출신 타자 
최초 사이클링 히트(2015년)를 기록했으며, 호타준족의 잣대로 평가 받는 
20홈런-20도루는 통산 3차례나 달성했다.

2018년에는 생애 첫 올스타에 뽑혔고, 현재 아시아 출신 타자 최다 홈런(218개)과 
최다 타점(782개) 기록을 보유하고 있다.

계약을 마무리 한 뒤 추신수는 "작년에 부상으로 아쉽게 시즌을 마감했지만 
고맙게도 메이저리그 몇 개 팀에서 좋은 조건으로 제안을 했다. 
그러나 늘 마음 속에 KBO리그에 대한 그리움을 지우기 어려웠다"며 
"한국행이 야구 인생에 새로운 전기가 되는 결정이기에 많은 고민을 했고, 
이 와중에 신세계 그룹의 방향성과 정성이 결정에 큰 힘이 됐고 가게 된다면 
지금이 적기라고 판단했다"고 말했다.

그는 또 "영입을 위해 노력해 주신 신세계그룹과 관계자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 드린다. 
야구 인생의 끝이 어디까지일지는 모르겠지만 팬 분들께 그라운드에서 
최선을 다하는 모습을 보여드리겠다는 약속은 꼭 드리고 싶다. 
설레는 마음으로 한국으로 돌아갈 것 같다. 아직 구단명이 정해지지 않았지만 
신세계라는 팀을 통해 곧 인사 드리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추신수는 25일 오후 5시 35분 인천국제공항으로 귀국할 예정이며, 
도착 후 곧바로 공항에서 간단한 기자회견을 가질 예정이다.

기자회견을 마치고 2주간 자가격리를 진행하며, 자가격리를 마친 뒤 
곧바로 선수단에 합류할 예정이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일 추천
1372 반크, "韓 DNA에 예술성 없다" 바이올린 거장 비판 캠페인  2021-07-15 1
1371 프랑스 요정’ 소피 마르소, 여전히 눈부신 미모  2021-07-08 0
1370 열돔 미 캘리포니아로 진격…"다음 주 54도 넘을 수도"  2021-07-08 0
1369 `LA댁` 김민 딸, 170cm 母 못지 않은 훤칠한 기럭지..몸매도 판박이  2021-07-08 0
1368 가수 비, 서초동 920억 빌딩 매입  2021-07-07 0
1367 인순이 "딸 美 스탠퍼드 과수석 졸업, 상위 10%로 상 받아" 딸 자랑  2021-07-07 0
1366 `결혼 4주년` 에릭 나혜미, 비주얼 난리난 `띠동갑 부부`..꿀 뚝뚝 눈빛  2021-07-04 0
1365 어머니 시신 강물에 빠뜨린 60대 아들 긴급체포…조현병 앓아  2021-07-04 0
1364 뇌와 폐까지 전이…`치사율 50%` 검은 곰팡이증, 인도 휩쓸고 중동까지 위협  2021-07-04 0
1363 `마이웨이` 이옥주, 미국인 결혼→이민 후 다시 한국 왔다..딸 입양까지  2021-07-03 0
1362 송중기, 이태원 주택 짓다 쏟아진 주민 불만→"원상복구 공사할 것" 사과 [종합]  2021-07-02 0
1361 하승진-김화영 부부, `엄청난 키 차이`  2021-07-02 0
1360 구혜선, 꽃밭에서 담배 물고…"10개월 동안 준비했다" 파격 변신  2021-07-01 0
1359 35살 문근영, 단칼에 단발로 싹둑..영원한 국민 여동생  2021-07-01 0
1358 하희라,- 전치 10주 중상 남편 최수종 근황 공개…"많이 좋아지고 있어요"  2021-07-01 0
1357 "7월 매일 닭가슴살" 션, 아이언맨 뺨치는 복근  2021-07-01 0
1356 한혜진기성용 결기념 사진  2021-07-01 0
1355 ‘생일’ 김고은, 30대 안 믿기는 똑단발+싱그러운 미소  2021-07-01 0
1354 자기 치즈케이크 먹었다고…5살 아들 때려 죽게한 아빠 20년형  2021-07-01 0
1353 멸종위기 사막지대 나무 36그루 뽑은 미 부부에 2천만원 벌금  2021-07-01 0
1352 `벌써 15살` 수리 크루즈, 남사친과 함께 풋풋 일상  2021-06-30 0
1351 한혜진- 기성용, 딸과 바다여행 중 뽀뽀.."요즘 너무 귀여워"  2021-06-30 0
1350 `42세 애셋맘` 이요원, 재력가 사모님의 48kg 젓가락 각선미…`여리여리`  2021-06-30 0
1349 이혜영, 헉소리 나는 하의실종 패션..50대 안 믿기는 섹시美  2021-06-30 0
1348 이지훈, 14세 연하 예비신부 자랑…"내 가족 품어줘 결혼 확신"  2021-06-29 0
1347 바지내린 ‘오줌싸개’ 동상 뭐길래?…“불쾌해” vs “예술이다”  2021-06-29 0
1346 황신혜, 딸 이진이와 커플룩..`미모 유전, 여신 모녀`  2021-06-29 0
1345 고두심 "지현우와 키스신, 팬들에 맞아 죽을 각오"  2021-06-29 0
1344 故전미선, 오늘 사망 2주기..일찍 떠난 그리운 배우  2021-06-28 0
1343 `아침마당` 이혜정 "16kg 감량 후 근육 소실로 목소리 잃어, 현재 증량 중"  2021-06-28 0
1342 무개념 관중이 부른 참사, 사이클 선수들 도미노처럼 쓰러졌다  2021-06-27 0
1341 17살 연상연하` 미나 류필립, 놀라운 방부제 미모…50세 맞아?  2021-06-27 0
1340 분당 실종 고교생` 김휘성군 7일만에 야산서 숨진 채 발견  2021-06-27 0
1339 델타변이에 전세계 휘청...이스라엘. 화이자 2차 접종에도 걸렸다  2021-06-27 0
1338 20대 한국여성 일본 불법 입국 후 수년간 접대부로 일하다 적발  2021-06-27 0
1337 주영훈 아내 이윤미, 큰딸이 벌써 이렇게 컸어..엄마 닮아 너무 예쁘네  2021-06-27 0
1336 김하늘의 찰랑찰랑 머릿결  2021-06-25 0
1335 고소영, 빙수 먹는 모습도 예뻐  2021-06-25 0
1334 김상혁 이혼언급→송다예 '증거영상' 맞불  2021-06-24 0
1333 이승철, 으리으리한 마당+테라스 있는 집으로 이사.."한남동→성북동으로"  2021-06-24 0
12345678910,,,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