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핫이슈(Hot Issue)| 투자/재테크 | 생활Tip | 힐링/여행 | 건강/다이어트 | 요리/cook | 뷰티/패션 | 영어공부 | T/V/동/영/상






▷ 핫이슈(Hot Issue) ◁
작성일 2020-09-02 (수) 10:02
ㆍ추천: 0  
LA 상공에 ‘아이언맨’ 출현?…항공기 조종사들 목격




제트팩 멘 남성이 항공기 옆으로 지나가”…당국 조사 중
로스앤젤레스(LA)에서 제트팩을 메고 하늘을 날아다니는 사람을 봤다는 
항공기 조종사들의 목격담이 이어져 수사기관과 항공 당국이 조사에 나섰다.

제트팩은 가스 또는 물을 뿜어내는 방식으로 추진력을 얻어 이동하는 개인용 운송 수단이다. 
우주비행사가 무중력 상태에서 이동할 때 쓰는 장치이기도 하다.

ABC 방송은 지난 1일 제트팩을 멘 남성이 LA 국제공항 착륙 항로 인근 공중에서 
날아다니고 있다는 보고가 항공 교통 관제소에 두 차례 접수됐다고 2일 보도했다.

가장 먼저 이를 보고한 사람은 필라델피아에서 출발한 
아메리칸 항공의 중형여객기 1997편의 조종사였다.

전 세계 항공교통관제 통신의 실시간 교신 내용을 공개하는 
‘LIVE ATC’의 녹취록에 따르면 당시 1997편 조종사는 
“관제소에 말한다. 우리는 방금 제트팩을 멘 남성 한 명을 지나쳤다”고 보고했다.

이어 조종사는 해당 남성이 제트팩을 메고 약 900m 상공을 날고 있었으며 
비행기로부터 약 275m밖에 떨어지지 않은 거리에 있었다고 전했다.

얼마 지나지 않아 이와 비슷한 보고가 또다시 접수됐다.

지역항공사인 스카이 웨스트 에어라인의 조종사는 
“제트팩을 멘 한 남성이 우리 비행기 옆을 지나가는 것을 목격했다”고 관제소에 보고했다.

해당 남성이 비행기 항로를 날아다니고 있어 위험하다고 판단한 관제소는 
조종사에게 경고 표시를 보내라고 지시했다.


연방항공청(FAA)은 이런 보고내용을 경찰에 넘겼으며, 
비행기에 접근한 물체가 무엇이었는지, 사람이 맞는다면 
그가 누구였는지에 대해 조사하고 있으나 아직은 ‘수수께끼’로 남아있다고 밝혔다.

FAA에 따르면 이번 보고가 사실일 경우 해당 남성은 
민간 비행기 항로를 침범한 혐의 또는 여객선 인근을 비행한 혐의로 
법적 책임을 질 수 있다.

연방수사국(FBI)는 이에 대해 “이번 보고에 대해 인지하고 있으며 
사건 경위에 대해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무인항공기(드론)를 봤다는 보고는 지난 2년간 매달 100건 이상 접수될 정도로 급증했다.

또 최근 들어 하늘을 나는 운송 수단에 대한 연구가 늘어나면서, 
고도 3660m까지 비행할 수 있는 제트팩이 개발되고 있다.

현재 제트팩의 가격은 약 50만 달러이다. 기술 발전에 따라 가격이 안정되면 
미래의 개인용 이동수단이 될 수도 있다는 전망도 나온다.

ABC 방송은 “사람만 한 덩치와 무게가 비행기의 잘못된 곳에 접근했다가는 
비행기를 추락시킬 수도 있다”면서 “그렇기 때문에 드론이나 제트팩과 같은 기술을 대할 때는 
사람들을 위험에 빠뜨리지 않는 곳에서만 비행하는 등 책임감 있는 자세가 중요하다”고 설명했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일 추천
1083 아들 풋볼 경기장에서 마스크 안 써서 체포된 엄마  2020-09-28 0
1082 예맨의 아이들을 돕기 위한 바자회 개최한 6살 아이들  2020-09-28 0
1081 총격으로부터 새 아이 보호 후 직장에서 해고된 아빠  2020-09-28 0
1080 백인 남성, 한인 여성에 “우한으로 돌아가라”  2020-09-16 0
1079 이민정, 드레스 입은 여신…"다희 결혼식날"  2020-09-15 0
1078 임주환, 39세의 소년美…시간 거스르는 최강 동안  2020-09-15 0
1077 황신혜, 군살 제로 탄탄 등근육…믿을 수 없는 50대 레깅스 몸매  2020-09-12 0
1076 '인종차별' 논란에 휩싸인 아마존 프라임 다큐  2020-09-12 0
1075 마켓 주차장에서 잠자던 노숙자 여성을 고용한 크로거  2020-09-11 0
1074 최은경, 고1 아들과 달달한 볼 뽀뽀..연인 같은 母子  2020-09-10 0
1073 산불에 멍든 캘리포니아  2020-09-10 0
1072 자신을 감옥에 보낸 경찰에게 '신장 기증'한 여성  2020-09-09 0
1071 손 세정제 바른 채로 촛불켜다 온몸에 화상 입은 여성  2020-09-09 0
1070 막 결혼한 신혼부부의 아찔한 웨딩사진  2020-09-09 0
1069 초밥을 주문하면 '마초맨'이 배달을??  2020-09-09 0
1068 실시간 화상 수업중 강도가...!!!  2020-09-09 0
1067 `박남정 딸` 박시은, JYP와 계약→연기 활동→소속사 이적 후 걸그룹 데뷔  2020-09-07 0
1066 최수종-하희라 딸 윤서, 직접 그린 방탄소년단 진 "사진인줄, 금손 인증"  2020-09-07 0
1065 태풍에 깨진 해운대 유리창…알고보니 `중국산`  2020-09-07 0
1064 샘 해밍턴, 30kg 감량+20대 몸무게 회복 "윌벤져스 덕 버텼다"(종합)  2020-09-07 0
1063 쿨 유리, 으리으리한 `집콕` 생활 "LA 최고온도 45도…먹고 놀고"  2020-09-07 0
1062 ‘인간 띠’ 인명구조…손 놓쳐서 익사  2020-09-04 0
1061 "하의실종 아찔美" 박민영, 작정하고 섹시한데 청순하기까지?  2020-09-03 0
1060 황정음, 결혼 4년만에 파경 [1]  2020-09-03 0
1059 `39살` 한지민, 신생아급 피부+소멸 직전 얼굴…역대급 여신 비주얼  2020-09-03 0
1058 야노시호, 추사랑과 힐링 하와이 일상…"반려견도 수영 데뷔"  2020-09-03 0
1057 안재욱-최현주 둘째임신…"12주차 3월에 만나요"  2020-09-03 0
1056 진재영, 럭셔리 제주도 하우스에서우아한 계란말이  2020-09-02 0
1055 오현경 "내 나이에 고등학생 역을.." 초절정 동안미모 폭발  2020-09-02 0
1054 LA 상공에 ‘아이언맨’ 출현?…항공기 조종사들 목격  2020-09-02 0
1053 공원에서 하이킹 하던 여성 '다리 툭' 치는 곰  2020-08-31 0
1052 김희선, 알고보니 '착한 건물주'…한달 임대료 안받았다 '훈훈'  2020-08-31 0
1051 러시아 여성 몸서 나온 1.2m 뱀…의사도 놀라 뒷걸음질쳤다  2020-08-31 0
1050 임미숙♥김학래, 훈남 아들 공개  2020-08-30 0
1049 웹툰 작가 박태준, 코로나19 치료 후 퇴원 "59kg까지 빠져…"  2020-08-30 0
1048 바다, 엄마 된다 "9월 출산 예정"  2020-08-30 0
1047 무법천지 뉴욕…대낮 지하철역서 성폭행 시도 ‘충격’  2020-08-30 0
1046 느는건 뱃살" 박나래, 스테이크→잡채까지 `집콕` 요리 삼매경  2020-08-30 0
1045 다이어트 성공한 안정환 근황  2020-08-29 0
1044 엄정화 '52세'의 놀라운 요가 실력  2020-08-29 0
12345678910,,,28